작년 11월경에 소개했던, 아이폰 뿐 아니라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PC 까지도 사용 가능한 사진 전송 어플인 bump 가 더 이상 서비스를 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이미 작년 9월경에 구글에 인수된 이후, 2014년 1월까지만 서비스하기로 결정되었었지요. 참 많이 아쉽습니다. 아주 직관적이고 참신한 아이디어의 소프트웨어였는데요.


[아이폰 사진 전송 어플 - 탁 치고 와이파이 전송, Bump !] - 2013년 11월 소개


사용자가 보기에 "아~ 이거 괸찮다" 라는 감탄을 자아내는 소프트웨어들이 이렇듯 큰 회사에 인수되어 역사에서 사라지는 일들이 자주 발생합니다. 의도나 목표가 어떤 건지에 따라서 결과는 다르겠습니다만, 이번 경우는 '먹어서 없애기' 라고 보입니다. 그래서 더 안타깝습니다.


물론, 구글이 욕심을 앞세워 특정 서비스를 없앴다 라는 부정적인 시각보다는, 앞으로의 로드맵에 따른 일종의 전략적 행보라고는 당연히 생각되기는 합니다. 또는 의도적으로 '인수분해'를 위해 인수했을 수도 있겠지요. 과연 어떤 방향으로 스마트폰의 사진 전송에 관한 서비스가 전개될 지, 관심을 가져보는 것도 재미 있는 일이 될 듯하네요.



bump를 대체할 새로운 어플을 찾아라!


저와 같은 블로거나 컨텐츠관리자분들은 이런 소프트웨어가 많이 쓰이고, 또 계속 필요한데 말이죠. 아쉬운 마음에 비슷한 기능을 하는 어플들을 찾아보던 차에, 매우 직관적이고 쓸만한 어플을 하나 발견했습니다. 이름이 좀 긴데요, ㅎㅎ. 바로 send-anywhere 라는 녀석입니다. 센드애니웨어 라고 부르면 되겠는데요, 아주 오래전에 각광 받던 원격 PC접속 프로그램인 PC Anywhere 라는 녀석이 떠오르는군요.


센드애니웨어는 bump처럼 탁~ 치고 전송하는 재밌는 방식은 아니지만, 사용 방식도 거의 유사하며 제법 깔끔하게 작동하는 녀석이어서 이번 포스팅에서 따로 사용 과정을 소개 해 드립니다. 유료 버전과 무료 버전이 있는데요, 무료 버전은 파일 갯수 10개, 50MB 크기 제한이 있고 스마트폰에 작은 광고가 나타납니다.


또 한 가지 더 주의해야겠네요. 와이파이가 정상적으로 접속되었는지 꼭 확인해야 합니다. 전송 속도도 속도지만, 데이터 무제한이 아닌 경우 그 달의 스마트폰 데이터 사용량이 확 줄어서 마음상할지도 모르니까요.



이제 한 번 가볍게 따라가 보실까요?


사용 방법은 아주 간단합니다. 우선 bump와 거의 유사하게 https://send-anywhere.com/ 에 접속할 수 있는 웹브라우저(구글 크롬 권장)가 필요하며, 스마트폰에서는 앱스토어나 구글플레이에서 send-anywhere 를 검색해서 설치합니다.



스마트폰(아이폰 또는 안드로이드폰) to PC(또는 다른 스마트폰) 파일 전송


크롬으로 https://send-anywhere 에 처음 접속하면 컴퓨터를 인지하기 위한 이름을 물어옵니다. 적당한 이름을 입력하고 'OK'.


이제 파일 전송을 위한 PC의 준비는 끝났습니다. 아주 간단하죠.


 


스마트폰에서 send-anywhere 어플을 실행합니다. 아래에 '보내기' 버튼을 누르면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진/비디오/연락처/기타 파일을 선택할 수 있네요. 사진 파일을 전송할 거니까 사진을 선택하고, 전송할 사진파일들을 선택합니다. 선택과 해제를 할 때마다 전송할 용량을 표시해 주니 편리하네요.


 

'보내기' 버튼을 누르면 send-anywhere 가 설치된 PC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들이 목록에 나옵니다. 대상 기기를 탭하여 선택하면 전송할 대상이 맞는지 마지막으로 확인을 받습니다. 이제 '확인'을 탭.

PC의 크롬 브라우저에 파일 전송신호가 전달되어 위 그림처럼 파일을 받을 것인지를 묻는 팝업이 뜹니다. 'OK' 를 누르면 파일 전송이 시작됩니다.


파일 전송이 끝났습니다. 전송속도를 높이기 위해 SendAnywhere_XXXXX.zip 이라는 압축파일로 전송됩니다. '반디집' 같은 프리웨어로 압축 해제가 가능하지요.


파일 전송이 끝남과 동시에 압축파일을 어디에, 어떤 이름으로 저장할지를 묻는 팝업창이 나타납니다. 따로 이름을 지정하지 않으려면 '저장' 버튼만 누르면 끝(저장 위치가 아리송할 경우도 있으니 잘 기억해두세요 ^^).



PC to 스마트폰 파일 전송


PC의 탐색기에서 전송할 파일을 끌어오거나 '파일 추가' 버튼을 눌러서 전송할 파일을 선택합니다. '파일 보내기' 클릭.


'근처 기기들' 목록에 파일을 받을 기기의 목록이 나옵니다. 해당 기기를 선택.


스마트폰 쪽에는 당연히 send-anywhere 어플이 실행되고 있어야 되겠지요. 위의 이미지처럼 파일을 수신할 것인지를 묻습니다. '받기'를 탭합니다.


PC쪽의 크롬 브라우저 화면입니다. 파일 전송이 끝났군요.


전송이 완료된 스마트폰 쪽의 결과 이미지입니다. 이미지 파일을 전송했으니, 스마트폰의 사진 목록을 보시면 수신된 파일이 있는 것을 확인하실 수 있겠지요?



어플 소개가 끝났습니다. 그림과 설명이 많아서 복잡해 보이지만, 늘 그렇듯이 잘 만들어진 어플들은 직접 사용해 보는것보다는 과정을 보여주고 설명하는 일이 훨씬 어렵답니다. 한 번 직접 사용해 보시면 어떨까요?  ^_^.


- Barracuda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Barracuda

Bryan의 MemoLog. 쉽게 익혀 보는 IT 실습과 개념원리, 코딩 세계의 얕은 맛보기들, 평범한 삶 주변의 현상 그리고 進上, 眞想, 진상들


Bump 어플은 2014년 1월 31을 기해서 더 이상 서비스 되지 않습니다. 비슷한 기능의 대체 가능한 어플인 send-anywhere 에 대한 정보를 포스팅하였으니, 같이 참고해서 보시면 좋겠습니다.


Send-anywhere 포스팅 ☞ 보기


아이폰의 사진을 컴퓨터로 전송하는 방법은, 기본적으로 아이튠즈 연결을 통한 복사, 이메일 전송 그리고 아이폰 앱을 통한 전송 등을 생각해 볼 수 있다. 아이폰 앱을 통한 전송 방식이 가장 간편한 느낌인데, 그 중에서도 직관적이고 편리한 앱이 있어서 소개하고자 한다.

 

앱 이름은 바로 Bump. 사진 뿐 아니라, 아이폰에서 저장한 동영상이나 연락처 같은 파일들도 물론 전송 가능하다. Bump를 사용해서 파일 전송을 하는 과정을 한 번 따라가 보자. 물론, 아래의 방법과 거의 유사하게 앱을 설치한 아이폰끼리 서로간에 탁! 쳐서, 파일을 즉시 주고 받을 수 있는 기능도 보유하고 있다. 이 부분은 너무나 직관적이므로 그냥 넘어가기로 한다.

 

심지어, 아이폰과 안드로이폰(Google play에서 검색해서 설치) 간의 전송도 가능하다. 즉, 기기는 달라도 Bump 앱만 설치할 수 있는 스마트폰끼리는 거의 된다고 봐도 무방하다.

 

이제 포스팅 제목대로 아이폰과 컴퓨터 간의 파일 전송 과정에 대해 쭈욱 따라가 보자.

 

 

우선 아이폰에서 앱을 검색해서 설치하고, 앱을 실행한다. 앱 바닥 쪽의 '모든 것을 컴퓨터로 전송하세요 ^' 부분을 탭.

 

 

이제 컴퓨터의 브라우저(크롬을 권장)을 켜고, http://bu.mp 에 접속한다. 아래 캡처와 같은 브라우저 화면이 나타날 것이다.

 

 

사진을 전송하기 위해서 아이폰으로 키보드의 스페이드를 탁! 하고 누른다(손으로 키보드를 눌러도 될 것 같지만, 안된다. 아이폰의 자이로센서가 작동하면 앱이 발생시킨 전송 시그널이 와이파이 네트워크를 통해 컴퓨터 브라우저로 전달되기 때문이다)

 

 

접속이 되면 브라우저 화면에서 다음과 같은 창이 나타난다. 최초 접속시에는 접속허용을 묻는다. 이 때는 Yes를 선택해서 허용을 해 주어야 한다. 위 이미지와 같은 아이폰 화면에서 '연결' 을 탭하면 아이폰과 컴퓨터가 연결이 완료된다.

 

 

이제 전송할 파일을 선택할 차례. + 버튼을 탭하고, '사진' 아이콘을 탭.

 

 

 

아이폰 화면이 전환되어 사진 목록이 나타난다. 전송할 사진들을 탭하여 선택하고 '전송' 버튼을 탭한다.

 

 

파일이 아이폰에서 컴퓨터로 전송되는 동안 컴퓨터의 브라우저 화면에는 아래 캡처와 같이 전송이 된 파일들이 실시간으로 리스트업 된다. 전송된 이미지들 상단의 '앨범 제목 추가' 부분을 클릭하면 앨범 이름을 지정하여 나중에 리스트해서 볼 때의 구분 정보로 저장할 수 있다.

 

 

브라우저 화면에서 전송이 완료된 이미지에 마우스를 대면, 다운로드/삭제 버튼이 나타나는데, 다운로드하여 원하는 디렉토리로 저장하여 사용하면 된다.

 

혹시, 궁금하거나 잘 안되시는 부분 있으면 부담 갖지 마시고 댓글 달아 주시라.

 

- Barracuda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Barracuda

Bryan의 MemoLog. 쉽게 익혀 보는 IT 실습과 개념원리, 코딩 세계의 얕은 맛보기들, 평범한 삶 주변의 현상 그리고 進上, 眞想, 진상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