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 사람이 있다.

잊지 말아 달라고, 펄펄 살아 뛰놀던 딸이 하루 아침에 수장된 이유를.

이대로 두면 언젠가 당신의 소중한 누군가가 그리 될 수도 있는거라고 호소하기 위해,

33일을 굶으며.

여기 김영오씨가 앉아 있다.


광화문으로 오세요. 세월호 특별법에 수사권, 기소권 꼭 관철시켜 주세요.


강풀 작가 제공 카툰 공유합니다. 8.15 광복 혁명의 날에.



- Barracuda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Barracuda

Bryan의 MemoLog. 쉽게 익혀 보는 IT 실습과 개념원리, 코딩 세계의 얕은 맛보기들, 평범한 삶 주변의 현상 그리고 進上, 眞想, 진상들